대한건설일보

더보기칼럼·기고
HOME > 종합뉴스 > 경제

저성장·저금리·저물가 3저(低) 시대, 10명 중 7명은 ‘수익형 부동산 투자 원해’

편집국|2015-08-06
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
저성장, 저금리, 저물가 3저 시대 저축만으로 수익을 올린다는 건 꿈 같은 일이 되면서 10명 중 7명은 수익형부동산에 투자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온라인, 모바일로 부동산 정보를 제공하는 벼룩시장부동산(대표 최인녕, land.findall.co.kr)은 20대 이상 벼룩시장부동산 온라인 회원 570명을 대상으로 ‘수익형 부동산’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70%가 ‘수익형 부동산에 투자할 의향이 있다’고 답했다.

그렇다면 수익률이 어느 정도여야 수익형 부동산에 투자할까? 수익형부동산 투자 시 희망 수익률에 대한 질문에 ‘연 6~7%대’ 수익률이 되어야 한다는 응답이 30.3%로 가장 많았으며 ‘연 10% 이상’(24%), ‘연 5~6%대’(22.3%), ‘연 8~9%대’(10%) 순이었다 이에 비해 ‘연 3%대’, ‘연 4~5%대’의 수익률을 희망한다는 응답자는 각각 8%, 5.3%에 그쳤다.

수익형 부동산에 투자한다면 ‘오피스텔 및 원룸’(26%)을 1순위로 꼽았다. 무리하게 대출을 끼고 아파트나 상가 등을 구입하는 것 보다 상대적으로 부담이 적은 오피스텔이나 원룸으로 임대수익을 올리는 것을 더 매력적으로 생각하는 것으로 보인다. 이어 ‘아파트’(22.3%), ‘재건축 아파트 및 주택’(20.4%), ‘상가 및 오피스빌딩’(16.3%), ‘토지’(10%), ‘단독주택’(5%)이 뒤따랐다.

수익형 부동산을 투자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것으로는 50%가 ‘교통 및 주변환경’이라고 답했고 다음으로 ‘주변 시세’(21.7%), ‘배후 임대 수요’(20%), ‘지역’(6.7%), ‘세금 부담’(1.7%) 순이었다.

금리가 예전 수준으로 인상된다면 사람들은 수익형부동산에 계속 투자를 할까? 이에 응답자의 60%가 ‘이익률이 조금이라도 더 높다면 수익형부동산에 계속 투자하겠다’고 답했다. 금리가 회복되더라도 적극적인 투자 전략으로 재테크를 계속 펼쳐 나가겠다는 의도로 해석된다. 반면 ‘안전한 은행 예·적금으로 갈아탄다’고 답한 응답자는 40%였다.

향후 재테크를 위해 투자 가치가 가장 클 것으로 생각되는 것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‘수익형 부동산’을 꼽은 응답자가 46.7%로 가장 많았고 ‘은행의 예·적금’(18.3%), ‘주식 및 펀드’(13.3%), ‘연금보험’(11.7%), ‘채권/채권형펀드’(10%)였다.

한편 하반기 부동산 시장을 어떻게 예측하냐는 질문에 50%가 ‘현재와 비슷한 수준’일 것이라고 답했다. ‘상승세를 탈 것’이라는 응답은 33.3%였으며 ‘하락세를 탈 것’이라는 응답은 16.7%에 그쳤다.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http://dhilbo.net/atc/view.asp?P_Index=12
기자 프로필 사진

편집국 (kingdomtower2@daum.net)

대한건설일보

[편집국   |  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]
<저작권자 © dhilbo.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
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